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 보장

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 보장

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 보장.

가족 일상생활 배상책임도 있는 것을 아시는 분들도 많으신 것 같습니다. 

일상생활보다 가족일상생활 배상책임으로 하시면

당연히 나에서 가족으로 범위가 좀 더 넓어지겠죠.

 

종종 보험은 잘 가입하시고, 혜택을 잘 못받으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이 어디까지 보장되는지, 

이러한 일상생활이 어디까지 해당하는지 헷갈리시는 건 당연합니다.

 

보험료도 몇백원 정도 수준이라 비싸지도 않은,

보장한도도 큰 일상생활배상책임을 안내해드리겠습니다.

일상생활배상책임보험이란?

피보험자(가해자)가 타인(피해자)에게 인명 재산상의 피해를 입힘으로써 발생한 법률상의 배상책임에 따른 손해를 보상해주는 보험입니다. 

 

위법행위로 인하여 타인에게 끼친 손해를 보상합니다.

그렇게 손해가 없었던 것과 동일한 상태로 복귀시킬 책임을 지고 보상해주게 됩니다.

하지만, 고의로 인한 배상책임은 당연히 보상하지 않습니다.

 

즉, 정리하면 내가 잘못하여 상대방에게 피해를 입혔을 때,

보험가입금액(1억) 한도내에서 보장을 해주는 보험입니다.

 

이전에는 일상생활 배상책임 담보가 3억까지도 가입 가능한 시절이 있었습니다.

현재는 일상생활 배상책임 및 가족생활 배상책임 등 모두 1억까지만 가능합니다.

 

 

그러면 이 일상생활 배상책임 담보를 보험에 여러개 가입하면 될까요?

중복보장은 안됩니다.

종종 부부가 동시에 가입한 경우 자기부담금을 면제받기도 하지만, 

일상생활 배상책임담보는 실제 부담한 손해배상금만 지급합니다.

보장한도는 늘어날 수 있어도 그 이상을 보장하지는 않습니다.

 

따라서 두 개 이상 가입하더라도 실제 발생한 금액만 나오기 때문에 중복가입 하지 않아도 됩니다.

 

 

요즘 담보를 살펴보면 대부분이 3년 갱신형으로 변경되었더라구요.

이전까지는 있었던 비갱신형 배상책임이 현재는 거의 갱신형만 있는 것 같습니다.

종종 운전자보험 등에 끼워 20년 만기 등의 비갱신형이 일부 있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이런 배상책임보험은 어떤 경우 보장되는지 예를 확인해보겠습니다.

 

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 보장 사례

대표적인 사례가 휴대폰 파손 및 차량 파손, 주택 누수 등이 있습니다.

 

자전거를 타고가다가 실수로 넘어져

주차되어있던 자동차를 파손시킨 경우 피해차량의 실제 수리비만큼 보상합니다.

 

길을 가다가 실수로 상대방의 휴대폰을 쳐서 떨어졌는데 파손된경우 보상합니다.

커피숍에서 커피마시다가 실수로 상대방의 휴대폰에 쏟은 경우도 보상합니다.

 

애완견을 산책시키던 중 지나가는 상대방을 물어 다친 경우 보상합니다.

 

집에서 누수가 발생하여 아랫집에 피해를 준 경우에도 보상합니다.

 

이러한 사고들을 많이 낼 경우, 보험금 지급조사가 나갈 수 있습니다.

고의 사고일 경우에는 형사처벌까지도 받을 수 있어 보험사기를 악용하지는 않는 것이 좋습니다.

 

가족 일상생활 배상책임의 범위는 주민등록 등본 상 주소지에 거주중인 가족(친척포함)인 자.

본인 또는 배우자와 생계를 같이 하고 있고, 증권에 기재된 주택의 등본상 동거중인 친족인 자.

독립한 자녀라도, 미혼이고 재직중이지 않을 경우에도 보장이 된다고 합니다.

 

당연히 고의, 전쟁, 폭동 등으로 인한 손해는 보상하지 않고 있습니다.

 

그 외 더 자세한 사항은 본문에 첨부된 링크를 참고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일상생활 배상책임보험 보장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