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주 골퍼 유현주 바나나 먹네? 유현주 인스타 유현주 프로필

피지컬로 국내 최상위급 유현주 골퍼 유현주 인스타 유현주 프로필 

 

바나나를 너무 자주먹네 식이섬유가 부족한가보다~ 알고 저러는거지.

부정적인 의견으로는 안소현이 얼굴이나 골프실력이나 한수위

 

로골퍼 유현주가 29일 오전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컨트리클럽에서 진행된

‘제8회 E1 채리티 오픈(총상금 8억원, 우승상금 1억6천만원)’ 2라운드에서 티샷 준비를 하고 있다.

1라운드 3오버파의 부진한 성적을 만회하지 못했다. 합계 1오버파 145타를 기록,

2타 차로 컷을 통과하지 못했고 공동 73위에 머물렀다.

 

 

유현주 인스타 https://www.instagram.com/_hyunju.__/

 

 

 

 

여자는 이쁜게 최고인 거 같다 어쩔 수 없는 현실인듯

 

유현주같은 고등학교 체육교사있음 학생들 난리날듯

그깟 공놀이 뭐가 중요하냐 ?? 현주가 하는게 중요하지
유현주는 제기차기 했어도 기사 떴을거다

 

 

 

 

 

베레굿 조현 좋지만 현주가 짱이다

 

그런데 유현주를 월요일 해병이 된다는 남자분의 의견

월요일 아침.. 컨디션도 안좋았는데
그나마 월요병 완화에 도움이 되었습니다

미쳤다 미쳤어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컷 통과 못해도 유현주는 우승한거임 남자들에게는

어떻게하면 사진 잘찍힐까 골프 팬들의 주목을 받는게 아니고 기자들 취향이겠지
프로 선수는 운동 잘하는게 미녀임

 

 

 

 

유현주의 뛰어난 외모는 팬들에게 하나의 ‘매력’요소

 

유현주의 ‘미모’에만 집중하는 모습이었다.

2라운드에서 선전했던 유현주의 소식을 전하는 기사에는 비가 왔던 둘째날

당일 사진이 아닌 딱붙는 의상으로 유현주의 몸매가 드러난 사진이 첨부되었다.

뛰어난 외모가 부각된 사진을 보고 ‘역시 유현주’라는 반응을 보였다.

 

 

 

 

저런 여자랑 결혼하려면 얼마나

능력이 좋아야할까..진심 쩐다

유현주는 진짜다.

 

진짜 유현주가 넘버원..탑 클래스인듯…. 프로골프 선수 아니라도….
배우나 모델등으로도 손색이 없는 외모와 팔등신 글래머에 가까운 몸을 지니고 있기에

 

 

 

저 언니도 작은편이 아닌데 유현주가 넘사벽이네ㅋㅋㅋ

 

 우리 현주 착하네 예쁘고, 잘생기고, 몸매좋은 것
외모가 출중한것도 자기 복이다

 

 

 

 

여저 몸이 아름답다 라고 느끼게 해주시분. 유현주 응원합니다

‘올블랙 유혹’ 유현주, “가즈아, 우승으로~

 

 

 

 

유현주는 이날 자신의 SNS에 사진과 함께 “될 때까지 할테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실제 2라운드에서는 전반 9개 홀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타를 줄여 본선 진출 기대를 높였다.

후반의 부진과 1라운드의 성적 탓에 탈락하게 됐다.

 

 

 

 

 

,

경기도 양주시 만송동 레이크우드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42회 한국여자골프(KLPGA) 챔피언십

’ 4라운드 경기, 유현주(26, 골든블루)가 1번홀 티샷을 날리고 타구를 보고 있다.

 

1라운드 때 그린 적중률이 44%까지 떨어질 정도로 아이언 샷이 흔들린 게 아쉬웠다. 2라운드에서는 72%로 상승하며 언더파를 만들었다. 퍼트는 이틀 연속 29개를 적었다.

파72인 이번 코스는 1~2라운드에서 6,501야드, 3~4라운드에서 6,415야드로 세팅

 

 

 

 

 

 

올해로 8회째를 맞은 ‘E1 채리티 오픈’은 이정민(28,한화큐셀), 배선우, 이다연 등 매년 실력파 스타 선수가 우승하며 KLPGA를 대표하는 대회로 자리 잡았다. 지난해에는 임은빈(23,올포유)이 연장 4홀 끝에 생애 첫 우승 트로피를 극적으로 들어올렸다

 

 

유현주도 실력과 외모를 겸비한 슈퍼스타가 될 수있다. 뛰어난 외모를 소유한 유현주는

KLPGA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의 ‘깜짝 활약’으로 그 가능성을 보여줬다.

자신의 한계를 뛰어 넘는 것은 오롯이 유현주 본인의 몫이다. 그런데 이쁜 걸 어떻게 하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