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생 어벤져스,오르막길 남성 구한 부산 여고생 5명

망설임 없이 현장으로 뛰어든 여고생 5명과 버스기사에게 경찰 표창장 수여

28일 오후 8시 27분쯤 부산 수영구 망미동 한 주택가 도로에서 A(59) 씨가 오르막길에 주차해둔 자신의 승합차에 타기 위해 앞바퀴에 받쳐둔 받침대를 빼다 갑자기 차가 뒤로 밀렸다.

당시 A 씨는 바퀴에 오른발이 끼인 상태로 넘어졌고 만약 오르막길에서 차가 더 밀렸다면 위험해질 수 있는 아찔한 상황이때마침 주변을 지나던 마을버스 운전기사가 이를 목격해 버스를 세웠고 버스에 타고 있던 여고생 5명은 A 씨를 구조하기 위해 한 치의 망설임 없이 현장으로 뛰어들었다.

이들은 들고 있던 가방과 휴대전화를 길에 내버려 둔 채 차량 뒤로 달려가 뒤에서 밀어 보지만 오르막길에서 내려오는 차량의 무게 때문에 차는 움직이지 않았다.

이 중 한 학생은 소방서와 경찰서에 도움을 요청하는 신고를 했고 여고생들의 구조 모습을 본 시민들이 하나둘씩 모여들어 함께 차를 옮기면서 A 씨를 무사히 구조할 수 있었다.

경찰은 A 씨를 구한 여고생 5명들과 버스기사에게 공로를 치하하고 이날 표창장을 수여 했다. 경찰 관계자는 “차량에 깔린 운전자를 돕는데 망설임이 없었던 다섯 명의 여고생 어벤져스와 버스 기사님께 감사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었다.

기특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