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민교 반려견 이웃집 80대 할머니 물었지만 원만해결!

10일 김민교 반려견에게 물린 피해자의 딸 김모씨는 스포츠서울과의 전화인터뷰에서 “어머니께서는 현재 수술을 받고 입원 치료를 받고 계시다”며 “치료에 시간이 소요되겠지만 김민교 씨가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서 “우리는 애초에 보도를 원하지 않았다. 원했다면 YTN 보도에서도 실명이 나갔지 않았겠나. 치료가 우선이지 제보할 생각도 없었다”며 “김민교 씨가 여러 오해를 받고 있어 오히려 마음이 쓰인다. 그러지 않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희 엄마도 김민교 씨는 물론 와이프와도 이웃으로 잘 지내고 있었다. ‘개도 목줄 안했다’, ‘입마개 안했다’ 등 이야기가 있는데 우리 안에 있는 개였기에 당연하다고 본다”며 “김민교는 절대 방관하는게 아니다. 오해 받아 속상하다. 사실이 바로 잡혀서 활동을 잘 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YTN은 지난 4일 배우 A씨의 반려견 두마리가 울타리를 뛰어 넘어 밭에서 일을 하고 있던 80대 할머니를 공격해 부상을 입혔다고 보도했다. 또 이후 다수의 매체를 통해 A씨가 김민교였음이 알려져 논란이 계속됐다.

 

 

 

 

 김민교는 자신의 SNS를 통해 장문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심려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며 “있어서는 안될 사고가 발생하게 됐습니다. 견주로서 저의 책임은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다시는 이러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사고를 일으킨 개들에 대해서는 향후 교육이나 위탁, 그 이상 필요한 조치에 대해 전문가와 상의하고 있는 중입니다. 할머니의 치료가 모두 완료될 때까지도 책임감을 가지고 함께 하겠습니다”라며 사고에 대해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피해자 가족이 저렇게 말 할 정도면 김민교씨가 최선을 다 한게 맞네.글치! 김민교가 저럴 사람이 아니란 걸 난 알았다. 누구처럼 책임회피하고 그럴 위인은 아니지! 관상은 과학이며 진리다. 어딜봐서 무책임하고 개념없는 사람으로 보이는가? 할머니두 얼른 쾌차하시고 김민교씨두 힘내세요

우리안에 있던개라 입마개안했고
개가 펜스를 넘어 의도치않게 사고가 났고
견주는 피해자와 서로 원만하게 일처리 진행중이고
피해자도 이번일에서 김민교는 최선을 다하고있으니
너무 따가운시선 안받았으면 하고
결론은 민교형님은 일처리 제대로하고있다는것

사 터지자마자 피해자측이 오히려 김민교 걱정하는 인터뷰.
그동안 이웃과 얼마나 잘 지내왔는지 보여주는 증거다.
카더라~ 그만 하고.. 근거없는 비난 그만해라!

 

피해자는 가해자와 원만히 해결하려고 하는데 어떻게든 논란을 증폭시켜서 장사하려는 언론과 기레기는 가만히 놔두질 않겠죠…음 유언비어 퍼트린 인간 찾아서 엄벌해라 너무 아니면 말고식땜에 많은 사람들이 깊은 상처를 받는다 엄하게 벌을 받아야 다음에 이런일이 안생긴다 확인하고 또확인해야 한다는걸 느끼게 만들어야 한다…..

개를 죽일지 말지는 피해 당한 할머니과 그 가족들 마을 주민이 결정할 일 방구석에 박혀있는 네티즌이 이래라 저래라 할일이 아니다

근데 보상도 보상이지만 김민교가 인간적으로도 피해자 가족한테 잘 대했나보네. 저렇게까지 김민교가 피해받는걸 싫어하는거보니 김민교씨! 힘내시고 수습에 최선을 다해주시길 

저건 견주 김민교 잘못이라고만 할 수 없다.울타리까지 했는데 그걸 넘어갔으니…게다가 가해사실 인정하고 치료까지 잘 해주신다니…근데 가해견은 참…맹견은 아니라도 대형견이면 노약자나 어린이들에겐 위험할 수 있으니 더 철저히 관리해야 할 듯..불과 어제, 아니 몇 시간 전만 해도 김민교 관상이 어쩌고 저쩌고 과학이라면서 비난하더니.. 기자가 제일 문제다. 사람 하나 죽이는 거 일도 아니네.. 사람들도 우르르 몰려 다니면서 마녀사냥 하는 거 이젠 졸업할 때도 되지 않았나..